로고

천안시, 충남신용보증재단과 360억원 규모 소상공인 특례보증 시행

- 업체당 최대 5,000만원 지원…연3%대 금리로 이용할 수 있어 

강순규 기자 | 기사입력 2024/01/30 [09:50]

천안시, 충남신용보증재단과 360억원 규모 소상공인 특례보증 시행

- 업체당 최대 5,000만원 지원…연3%대 금리로 이용할 수 있어 

강순규 기자 | 입력 : 2024/01/30 [09:50]
본문이미지

▲ 사진:천안시청 전경     

[더존뉴스=강순규 기자]천안시가 고금리와 고물가로 자금 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해 360억원 규모의 특례보증을 시행한다고 30일 밝혔다.

 

소상공인 특례보증은 신용대출이 어려운 소상공인에게 시가 보증금을 출연하고 충남신용보증재단이 금융기관으로부터 저금리로 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대출을 보증하는 제도이다.

 

올해 천안시는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을 위해 충남신용보증재단에 30억원을 출연했으며, 천안시에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지원한도는 업체당 최대 5000만원을 연 3%대 금리로 이용할 수 있다.

 

다만, 보증수수료는 연 0.9%가 적용되며 소상공인을 위해 연 2.5%의 이자를 함께 지원하고 금리는 기준금리와 연동하기 때문에 3개월마다 변경될 수 있다.

 

천안시 특례보증 대출은 충남신용보증재단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, 자세한 사항은 충남신용보증재단 천안출장소에 문의하면 된다.

 

박상돈 천안시장은 “요즘 고금리, 고물가 경제 위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”며“앞으로도 소상공인의 경영안정과 성장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”고 밝혔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광고